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퇴출숫자 채우기에 급급해 하위직에만 메스

등록일 2012년03월02일 00시00분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그것을 관철해낼 진정성과 실효성이다. 얼마전 서울시가 무능·태만 공무원 24명을 퇴출시킨바 있다. 하지만 24명 중 10명은 이미 퇴직했고 연말 정년퇴직 예정자 7명에게 퇴직준비를 하도록 조치됐다. 결국 7명만 해임과 직위해제를 통해 물러났을 뿐이다. 물론 공무원들도 퇴출시킬 수 있다는 ‘경고’로 볼 수 있지만 내용상 과대포장된 면이 없지 않다. 당시 공무원 퇴출 대상자중 고위직은 한 명도 없고 하위직에 몰렸다는 점도 문제였다. 퇴출숫자 채우기에 급급해 하위직에만 메스를 가하지 않았느냐는 뒷말이 무성했다.
이는 행정변화선언을 발표하지만 실제로 실행한다는 게 쉽지 않다는 것을 증명하기도 한다.

본 기사는 뉴스솔루션의 데모페이지 입니다.
등록된 기사는 테스트용도이며 비회원이 복사한 자료일수도 있습니다.
tes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

Query Time : 0.91 sec (This is only view Demo)